제안(提案, 끌 제 / 책상 안)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함께 일을 해 보자는 제안에 응하기로 했다’의 ‘제안’은?
①提案 ②除案 ③制案 ④題案.

‘提200611100428_00.jpg案’이란 두 글자에 대해 샅샅이 풀이해 달라는 독자가 있었다.

 

提자는 ‘(손으로 집어) 들다’(put up)는 뜻을 나타내기 위해서 ‘손 수’(手)를 의미요소로 썼다. 是(옳을 시)가 발음요소임은 題(표제 제)도 마찬가지다. 후에 ‘끌다 (draw)’ ‘거느리다 (command)’ 등으로 확대 사용됐다.

 

案자는 ‘나무 목’(木)이 의미요소이고, 安(편안할 안)은 발음요소에 불과하다. ‘책상 (writing table)’이 본뜻인데, ‘공문서 (offi cial document)’ ‘장부 (account book)’ ‘초고 (rough draft)’ ‘안건 (item)’ 등으로도 쓰인다.

 

提案은 ‘의안(議案)을 내놓음[提]’을 이른다. 그런데 소문을 사실로 착각하지 말자. ‘후한서’에 이런 말이 있다. ‘소문으로 전해들은 일은 실상과는 흔히 다를 때가 많다.’(傳聞之事, 恒多失實 - ‘後漢書’ 藏宮傳)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