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22년 만에 공휴일로 재지정

by 강창석 on Nov 07, 2012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원문 출처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02397.html
l_2012110701000921900070591.jpg 한글날이 내년부터 공휴일로 다시 지정될 전망이다. 1991년 한글날이 공휴일에서 제외된 지 22년 만이다.

행정안전부는 한글날을 공휴일로 지정하는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 일부 개정령안'을 8일 입법예고한다고 7일 밝혔다.

개정령안은 다음 달 18일까지의 입법 예고기간을 거쳐 차관회의, 국무회의를 통과하면 내년부터 시행된다.

한글날은 한글 창제를 기념해 1949년 공휴일로 지정됐다가 1991년부터 10월1일 국군의 날과 함께 공휴일에서 제외됐다.

국회는 한글날을 공휴일로 지정하자는 여론이 확산하면서 지난달 제566주년 한글날을 계기로 한글날 공휴일 지정 촉구 결의안을 의결했다.

정부가 올 4월 여론조사기관에 의뢰해 전국 19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벌인 결과 83.6%가 한글날의 공휴일 지정에 찬성했다.

한글날의 공휴일 지정으로 유발되는 경제적 효과는 '휴식ㆍ여가ㆍ관광 등의 활동에 따른 노동생산성 향상'(33.7%), '내수경기 활성화'(21.3%), '일자리 창출'(13.9%) 등이 꼽혔다. 사회문화적 효과로는 '한글에 대한 자긍심 증대'(45.9%), '국가브랜드 제고와 한류확산 기여'(34.2%), '삶의 질 향상'(14%) 등이 제시됐다.

내년부터 한글날이 공휴일로 지정되면 법정 공휴일은 3월1일 3·1절, 광복절(8월15일), 개천절(10월3일), 1월1일, 설 연휴(음력 12월말일, 1월1~2일), 석가탄신일(음력 4월8일), 어린이날(5월5일), 현충일(6월6일), 추석 연휴(음력 8월14~16일), 성탄절(12월25일)을 포함해 모두 15일이 된다.

?Who's 강창석

profile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슬퍼하거나 노여워 말라
슬픔의 날을 참고 견디면 머지않아 기쁨의 날이 오리니


강창석(姜昶錫, Kang Chang Seok)

충북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연구실: 58동 103호, 043-261-2097)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