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불휘기픈나모

부부의 날을 맞으며...

by 혀나겅주 on May 21, 2008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교수님... 날씨가 어째 음산하네요.
그동안 건강하게 잘 지내셨지요? 덕분에 저두 잘 지내고 있답니다.
오늘이 부부의 날이라네요. 뭐 생긴지도 얼마 안되고(2007년) 법정공휴일이지만
노는 날은 아니네요...ㅎㅎ 그래도 참 좋은 기념일인것 같아요.
발렌타인데이, 빼빼로데이, 자장면데이 등 국적과 출처도 잘 모르는 기념일들이
많은데, 가정의 달 5월에 이렇게 좋은 기념일이 있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좋아요.

그동안 수채화전시회때문에 좀 바빴네요. 뭐 개인전시회는 아니구 합동전시회에요.
그림을 그리기 시작한지 5년 지났는데, 이제야 조금 색채감각이 오는것 같아요.
한 10년은 그려야 좀 붓을 잡았다 하니 아직 전 멀었어요.
대학에서 전문적으로 배운 사람들이 동아리에 많아 옆에서 어깨넘어로 배우니까
좀 한계는 있어요. 그래도 열심히 하니까 작품도 어느덧 100여점 되네요.

요즘 전 밤만 되면 울어서 눈이 퉁퉁 부었어요.
MBC에서 방영하는 휴먼다큐 사랑을 보면서 말이죠.
세상에 왜 그렇게 불쌍하고 불행한 사람들이 많은지...
가족 모두 건강하게 지내는 것 자체가 행복이란걸 다시한번 깨닫게 되었답니다.

부부의 날인데, 오늘 교수님 사모님한테 장미꽃 가져다 주실껀 가요? ㅎㅎ

?Who's 혀나겅주

 

               춤추라, 아무도 바라보고 있지 않은 것처럼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노래하라, 아무도 듣고 있지 않은 것처럼
               
일하라, 돈이 필요하지 않은 것처럼
               
살라, 오늘이 마지막 날인 것처럼...
사랑의 유효기간이 있다면 나의 사랑은 1만년으로 하고 싶다!  

  • profile
    [레벨:28]강창석 2008.05.21 16:46
    저는 솔직히 '부부의날'이 있는 줄도 몰랐는데, 겅주 님 덕분에 알게 되었네요. 요즘 위기의 부부, 즉 헤어지는 부부들이 많아서 생긴 날일까요?  세상의 모든 것이 변하다보니 부부 사이의 관계에 대한 생각도 세대별로 그리고 사람에 따라 많이 다른 것 같습니다.
     밤마다 슬픈 다큐멘트를 보면서 우신다구요?  마음이 순수해서일까요, 아니면 나이가 들어갈수록 울음이 많아지는 걸까요? 저도 사실은 요즘 슬픈 영화나 드라마를 보면 눈물이  잘 나오더라구요.
    그림을 직접 그리신다니 부럽습니다. 저는 이상하게 그림 솜씨가 아주 없어서...머리 속으로 아이디어는 있는데, 막상 그려보면 생각과 전혀 다른 모습이...한 마디로 소질이 없는 것이지요. 그래서 잘 그리는 사람들이 그린 작품을 감상만 하기로 했습니다. 홈페이지에 글 쓸 때 그림을 열심히 넣고 있습니다. 감상도 하고 글 읽기도 더 편한 것 같아서요.
    좋은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 게시판 이용 안내 [4]  file [레벨:28]강창석 2006.11.26 52988
78 여러 가지 이모티콘들 [1]   [레벨:3]김경희 2008.11.18 17923
77 인간관계를 열어주는 세 가지 지혜 [2]   [레벨:28]강창석 2008.11.14 16949
76 신조어 조사 [1]   [레벨:2]金景美 2008.11.08 17767
75 신조어 조사~!   [레벨:2]오병우 2008.11.01 16668
74 인터넷과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신조어 [1]   [레벨:3]한수정 2008.10.29 16713
73 자주 사용되는 신조어들 [2]   [레벨:3]김경희 2008.10.28 17013
72 네이버 '한글 한글 아름답게' 캠페인 진행  fileimage [레벨:2]유란 2008.10.24 16305
71 중1 국어교과서 "훈민정음이 완성되다" -최만리의 반대 상소 [1]   [레벨:0]최미경 2008.10.23 18430
70 한글날 맞이 우리말 바로 알기 캠페인   [레벨:2]오병우 2008.09.19 17948
69 재미있는 중국어 표현 [1]   [레벨:1]張麗麗 2008.09.17 17480
68 아직도 세상에 이런 곳이... [1]  fileimage [레벨:28]강창석 2008.09.02 18228
67 나이에 따라 달라지는 아버지에 대한 인상  fileimage [레벨:28]강창석 2008.08.04 15765
66 단어 위에 마우스를 올리면 나타나는 영어 사전 [1]   [레벨:1]정상훈 2008.07.14 23152
65 김삿갓 이야기  fileimage [레벨:28]강창석 2008.07.09 13831
64 미학에 관심 있는 분들께. (미학 스터디 모집) [3]   [레벨:1]정상훈 2008.06.19 16724
» 부부의 날을 맞으며... [1]   [레벨:0]혀나겅주 2008.05.21 18120
62 스승의 날 [2]   [레벨:0]박소라 2008.05.15 16546
61 같은 말도 어떻게 듣느냐에 따라서 뜻이 달라진다 [1]  fileimage [레벨:28]강창석 2008.05.11 18148
60 과제 수정 문제점에 대해 [1]   [레벨:1]오승영 2008.05.08 16458
59 아직 제로보드의 문제점이 있군요. [2]   [레벨:1]최윤명01' 2008.05.03 1672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361-763 충북 청주시 서원구 충대로 1번지 충북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 姜昶錫 (☏ 043-261-2097)
전체 : 2993982   오늘 : 374  어제 : 2792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 Edited by Kang Chang Seok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