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불휘기픈나모

후기중세

구급간이방언해(救急簡易方諺解)

by 강창석 on Jan 04, 2009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편찬(간행) 1489
원문 출처 http://www.hangeulmuseum.org/
구급간이방7_01.jpg1489년(성종 20)에 윤호(尹壕), 임원준(任元濬), 허종(許琮) 등이 왕명을 받아 8권 8책으로 편찬, 간행한 의학서이다. 우리나라에서 간행된 구급방(救急方) 책들 가운데 가장 정리가 잘된 책으로, 질병을 중풍, 두통 등 127종으로 나누어서 그 치료 방문을 모아 엮었다. 이 책은 부녀, 아동이라도 이 책을 보고 직접 치료하도록 하기 위해 방문은 물론 병명까지 한글로 언해를 붙여놓았다.

원간본은 을해자(乙亥字)로 간행되었는데 현재 전하지 않고 복각한 중간본만 전한다. 이 중간본은 지방에서 복각된 것으로, 현재 전하는 중간본은 권1, 권2, 권3, 권6, 권7의 다섯 책이다. 이 책들은 동일한 판본은 아니지만 임진왜란 이전에 간행된 것으로 추정된다.

권1의 앞에 총 목차가 수록되어 책의 내용을 알 수 있다. 권1은 ‘중풍’ 등 ‘풍(風), 한(寒), 서(暑), 습(濕)’에 의한 질병 및 치료방을 15개 부문에 수록하였다. 권2는 ‘두통’ 이하 14개의 부문으로 질병을 구분하였다. 권3은 ‘구창(口瘡)’에서 ‘야타소변(夜多小便)’까지 17개 부문, 권4는 ‘퇴산(㿗疝)’에서 ‘물입이(物入耳)’까지 12개 부문이다. 권5는 ‘고독(蠱毒)’에서 ‘수족렬(手足裂)’에 이르는 14개 부문, 권6은 ‘골경(骨鯁)’에서 ‘치반흔(治瘢痕)’까지 22개 부문이다. 권7은 ‘부인문(婦人門)’으로 ‘임신중풍(姙娠中風)’에서 ‘유즙부하(乳汁不下)’까지 13개 부문으로 나누어 산부인에 대한 각종 질병 및 처방을 수록하였다. 권8은 ‘소아문(小兒門)’으로 20개 부문의 소아 관계 질병을 다루었다.

의학서 편찬과 관련하여, 세종이나 세조는 의학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보이지만 의학서 언해 사업은 급박하지 않는 한 이루어지지 않았던 것으로 추정된다. 세조 때에 의학서의 정리와 언해가 정식으로 시작되고 성종 때에는 《구급간이방》이 언해되었다. 중종 때에 의학서에 대한 언해가 본격적으로 이루어지기 시작하여 허준이 생존했던 선조 때에 가장 활발했다. 이러한 면에서 볼 때 《구급간이방》은 《구급방》과 더불어 의학사적으로 매우 중요한 가치를 가지는 책이라 하겠다.
구급간이방7_09.jpg
이 책에 나오는 허종의 서문을 보면 이 책의 간행 동기와 과정을 알 수 있다. 서문에서 “상(上)이......급한 병중에 의서의 번잡한 치료방을 뒤지다가 속수무책하는 병폐를 시정하고자 그 전에 만들어진 《의방유취》의 번잡한 부분을 버리는 한편 《향약제생방(鄕藥濟生方)》, 《구급방》 등에서 부족한 것을 보완하여 임상에 적용할 수 있는 간편한 방서를 명하였다. 이에 윤호, 임원준, 허종 등에게 명하여 소속 관원들을 동원하여 고방서(古方書)의 요점을 수집하고 성상이 이를 직접 고치고 언해하여 8권 127부문으로 나누어 《구급간이방》이라 명하였다.”라고 기록하고 있어 이 책이 《구급방》 등의 고방서를 참고로 하였지만 민간에서 병을 고치는 데 편리하게 하고자 책을 편찬한 것을 알 수 있다.

이 책은 의학서로서 우리나라 의학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되면서 또한 언해본으로서 중세국어 연구에 특이한 자료가 된다. 우선 방점과 ‘, ’이 사용된 것은 중세국어의 특징을 보이는 것이라 하겠다. 또한 이 책에 쓰인 약초명이나 사물명도 국어사 연구에서 이용될 수 있다.

‘冬麻子 돌열(1:11a), 鶴蝨 의오좀플(2:38a), 車前子 뵈이(2:97b), 白芨 대왐픐불휘(2:99b), 茜根 곱도불휘(2:106b) //
半夏 모롭(1:7b), 熊膽 고열(2:38a), 地龍 위(2:108a)/蚯蚓 위(1:104a), 蝦蟆 두터비(1:111a), 馬赤 졀다(2:99a)’ 등에서 약초명과 사물명을 볼 수 있다.
(권용경)

  1. [고려가요] 정석가(鄭石歌)

    편찬(간행)
    1. 자료 설명: 정석가(鄭石歌)는 악장가사(樂章歌詞), 악학편고(樂學便考)에 실려있고, 시용향약보(時用鄕樂譜)에는 노래말의 첫연만 실려 있다. 13연으로 구분되어 있으나 내용상으로는 크게 세 부분으로 구분할 수 있다. 이 노래는 무엇보다도 서사 부분에 해당하는 제1연의 해석 여하가 주요한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다. 특히 노래의 제목과 관련하여 "딩하딜하"라는 첫구절...
    Date2008.06.13 Category전기중세 Views20775
    Read More
  2. [고려가요] 쌍화점(雙花店)

    편찬(간행)
    1. 자료 설명: 쌍화점(雙花店)은 악장가사(樂章歌詞), 대악후보(大樂後譜)에 실려 있다. 고려사악지 속악조(高麗史樂志 俗樂條)의 삼장(三藏)과 동일한 노래라고 하기도 하고 다른 노래로 보기도 한다. 또한 작중 화자가 교체되는 것으로 보아 가극(歌劇)의 대사를 옮겨놓은 것으로 보기도 한다. 어떻게 해석하든 간에 남녀간의 음란한 놀이를 형상화한 것으로 보는 데는 대체로...
    Date2008.06.13 Category전기중세 Views12561
    Read More
  3. 양잠경험촬요(養蠶經驗撮要)

    편찬(간행)1415
    養蠶經驗撮要 1415년(태종 15) 태종의 뜻에 따라 원나라의 농서인 ≪농상집요農桑輯要≫에서 양잠에 관한 부분을 번역한 책. 불분권 1책. 右代言 한상덕韓尙德이 이두로 번역하였고, 경상도 관찰사인 안등(安騰)이 주선하여 경주에서 간행하였다. 현재 원간본은 전하지 않고 16세기 중간본의 후쇄본으로 보이는 책이 이겸로(李謙魯) 소장으로 남아 있다. 책의 체재는 원문에 이어...
    Date2009.01.02 Category후기중세 Views9835
    Read More
  4. 향약채취월령(鄕藥採取月令)

    편찬(간행)1431
    鄕藥採取月令 世宗 13年(1431) 12月 集賢殿 直提學 兪孝通, 典醫監正 盧重禮, 副正 朴允德 등이 편찬한 책으로, 우리 나라에서 産出되는 藥材들을 민간에서 바르게 採取할 수 있도록 그 時期에 따라 月別로 藥材名을 기록하고 그 밑에 藥材의 鄕名을 기록한 것이다. 尹淮의 跋文에 의하면 이 책은 王命에 의하여 이루어졌으나, 現在 傳하는 것은 筆寫本뿐이다. 이 책은 현재 두 ...
    Date2009.01.02 Category후기중세 Views8786
    Read More
  5. 불정심경언해(佛頂心經諺解)

    편찬(간행)1485
    佛頂心經諺解 1. 자료 해설 성종 16년(1485)에 활자본으로 간행된 책으로 3卷 1冊이다. 觀音經, 陀羅尼經이라고도 한다. 내용은 상,중,하 三卷으로 되어 있는데, 上卷이 佛頂心陀羅尼經,中卷이 佛頂心療病救産方, 下卷이 佛頂心救難神驗經이다. 이 책은 다른 언해본과는 달리, 앞에 내용을 나타내는 그림과 한문 원문이 먼저 나오는데 이 부분은 木版으로 인쇄되었다. 그 ...
    Date2009.01.02 Category후기중세 Views8119
    Read More
  6. 구급간이방언해(救急簡易方諺解)

    편찬(간행)1489
    1489년(성종 20)에 윤호(尹壕), 임원준(任元濬), 허종(許琮) 등이 왕명을 받아 8권 8책으로 편찬, 간행한 의학서이다. 우리나라에서 간행된 구급방(救急方) 책들 가운데 가장 정리가 잘된 책으로, 질병을 중풍, 두통 등 127종으로 나누어서 그 치료 방문을 모아 엮었다. 이 책은 부녀, 아동이라도 이 책을 보고 직접 치료하도록 하기 위해 방문은 물론 병명까지 한글로 언해를 ...
    Date2009.01.04 Category후기중세 Views11057
    Read More
  7. 동의보감(東醫寶鑑)

    편찬(간행)1613
    광해군 때인 1613년(광해군 5)에 당시 태의(太醫)였던 허준(許浚)이 우리나라와 중국의 의서를 집대성하여 펴낸 책이다. 원래 1596년(선조 29) 왕명에 의해 편찬이 착수되으나, 정유재란으로 인해 중단되었다가 1610년(광해군 2)에야 완성되었다. 이 책이 내의원에서 인쇄된 것은 그로부터 3년이 더 지난 1613년(광해군 5)이다. 이 책의 초간본은 활자로 인쇄되었는데, 그에 사...
    Date2009.01.04 Category근대국어 Views8599
    Read More
  8. 노걸대언해(老乞大諺解)

    편찬(간행)1670
    1670年(顯宗 11年)에 中國語 學習書인 老乞大의 原文 漢字에 한글로 中國의 正音과 俗音을 달고 諺解하여 芸閣에서 上下 2권 2책의 鑄字本으로 刊行한 책이다. 序文이나 跋文이 없으나 通文館志 卷八 書籍條에 ‘內賜老乞大諺解’라 하고 그 註에 ‘二本康熙庚戌陽坡鄭相國啓 令藝閣鑄字印行’이라 되어 있어 이 책이 陽坡 鄭太和가 관계하여 諺解하여 活字本으로 刊行한 것임을 알...
    Date2009.01.04 Category근대국어 Views11143
    Read More
  9. 신간구황촬요(新刊救荒撮要)

    편찬(간행)1554
    1554年(明宗 9年)에 王命에 의하여 編纂 諺解된 救荒撮要에다가 1660年(顯宗 1年)에 申夙이 이 救荒撮要의 續篇으로 編纂 諺解하여 刊行한 救荒補遺方을 合綴하여 낸 1책의 木版本이다. 여러 기록들에 의하면 救荒撮要는 1554年版, 1584年版, 1639年版, 1660年版, 1686年版의 5가지가 있지만 현존하는 것은 1584年版, 1660年版, 1686年版의 세 가지다. 1584年版의 救荒撮要는 ‘...
    Date2009.01.05 Category후기중세 Views8498
    Read More
  10. 첩해신어(捷解新語)

    편찬(간행)1618
    捷解新語는 1618年(光海君 10年)에 康遇聖이 編纂하여 1676年(肅宗 2年)에 司譯院에서 10권 10책의 活字本으로 刊行한 日本語 學習用 敎材다. 日本文字를 大字로 쓰고 그 오른쪽에 한글로 發音을 적어 놓았는데 각 句節로 나뉜 일본문자의 大字 아래에 雙行으로 우리말 풀이를 한글로 적고 있다. 우리말 풀이에는 漢字도 쓰고 있다. 대부분이 對話體로 이루어져 있다. 이 捷解新...
    Date2009.01.05 Category근대국어 Views11213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 9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361-763 충북 청주시 서원구 충대로 1번지 충북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 姜昶錫 (☏ 043-261-2097)
전체 : 1753942   오늘 : 1105  어제 : 1183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 Edited by Kang Chang Seok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