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불휘기픈나모

로마자표기

로마자 표기법에 대한 바른 인식

by 강창석 on Dec 05, 2011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필자 김세중(金世中)
출처 http://www.korean.go.kr/nkview/nknews/200110/39_3.html

로마자.png 작년 7월 고시된 새 로마자 표기법의 이모저모를 2000년 9월호부터 지금까지 12회에 걸쳐 살펴보았다. 아직 정해지지 않은 성씨 표기 외에는 모두 설명한 셈이다. 이번 호에서는 그동안의 논의를 정리하는 시점에서 몇 가지 점에 대해 강조하고자 한다.

 

우선 로마자 표기법을 왜 지켜야 하는지, 로마자 표기법을 지키면 어떤 이득이 있는지 분명히 알 필요가 있다. 무엇보다, 로마자 표기법을 지키면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다. 인터넷에는 엄청난 양의 문헌이 계속 쌓이고 있다. 만일 '독립문'에 대해 서술된 문헌을 찾는다고 가정하자. '독립문'의 표기가 Dongnimmun, Dogribmun, Dokripmun, Dongnipmun, Tongnimmun 등으로 문헌마다 달리 표기되어 있다면 Dongnimmun으로 찾는 사람에게는 Dongnimmun으로 기록된 문헌만 찾아질 것이다. 그러니 '독립문'에 관한 모든 자료를 찾기 위해서 일일이 여러 가지 표기를 다 넣어서 검색을 해야 하는 불편이 따른다. 그리고 표기법과 달리 아주 특이하게 적어 놓은 자료는 영영 찾아지지 않을 수도 있다. 아무리 문헌이 많아도 찾지 못하고 이용하지 못한다면 아무 소용이 없다. 인터넷의 편리함은 표기가 통일되어 있을 때에 누릴 수 있지 표기가 뒤죽박죽이 되어 있다면 편리함을 누릴 수가 없다.

 

이와 관련하여 우리나라 사람들이 흔히 겪는 일이 있다. 한 단체의 일행이 외국에 가서 호텔에 투숙하였다. 동료의 방 번호를 알기 위해 접수대에 전화를 걸었더니 그 사람의 이름을 묻는다. 이때 동료의 이름이 로마자로 어떻게 되는지 몰라 당황하게 된다. 이것저것 대어 봐서 알게 되는 경우도 있고 끝까지 그런 사람은 없다는 대답만 들을 뿐 방 번호를 알지 못하는 어이없는 경우까지 생긴다. 우리나라 사람들 중에 표기법을 무시하고 마음대로 로마자 표기를 하는 사람이 워낙 많다 보니 생기는 일이다. 표기법대로 표기한다면 이런 일은 안 생긴다. 

 

다음에, 로마자 표기와 발음을 지나치게 연관시키지 말아야 할 것이다. 로마자 표기법대로 표기된 것을 외국인들은 아주 엉뚱하게 발음하니 그 표기는 틀렸다고 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런 표기를 비웃기도 한다. 여기에는 사대주의와 자기 비하 의식이 깔려 있다. 누가 영어 knife를 '크니페'라 읽는다면 비웃을 것이다. 영어로는 '나이프'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거북선'을 Geobukson이라 적으면 '지오북선'이라 읽는 외국인이 반드시 있는데 그 외국인을 비웃기보다는 Geobukseon이라는 표기를 비웃는다. 영어 knife에 대해서는 철자를 탓하지 않고 '크니페'라 발음하는 사람을 탓하면서 한국어 Geobukseon에 대해서는 '지오북선'이라 발음하는 외국인을 탓하지 않고 Geobukseon이라는 표기를 탓하는 것이 바로 자기 비하 의식이다. 이래서는 안 된다. 로마자는 언어마다 음가가 다르다. Geobukseon의 발음이 '지오북선'이 아니라 '거북선'임은 외국인이 배워야 한다. 외국인이 전혀 배울 필요가 없는 표기법이란 있을 수가 없다. 

 

작년에 새 로마자 표기법을 고시할 무렵 표기법이 왜 이렇게 자주 바뀌느냐고 못마땅하게 여기는 이들이 있었다. 1948년에 처음 공포된 것을 1959년과 1984년에 각각 개정했고 2000년에 다시 개정하였다. 즉 네 번째 표기법인 셈이다. 그런데 이번 표기법은 종전의 표기법과는 다르다. 1948년과 1984년의 표기법은 표음법을 원칙으로 하면서 국어의 'ㄱ, ㄷ, ㅂ, ㅈ'을 k, t, p, ch로 적는 방식이었고 1959년의 표기법은 국어의 'ㄱ, ㄷ, ㅂ, ㅈ'을 g, d, b, j로 하면서 한글 글자대로 적는 전자법이었다. 표음법과 전자법이라는 극단적인 두 표기법은 모두 실패했기 때문에 새 표기법은 국어의 'ㄱ, ㄷ, ㅂ, ㅈ'을 g, d, b, j로 하면서 표음법 방식을 택하였다. 로마자 표기는 외국인을 전제하고 하는 만큼 국어의 발음을 대상으로 해야 하고, 또 국어의 'ㄱ, ㄷ, ㅂ, ㅈ'과 'ㅋ, ㅌ, ㅍ, ㅊ'은 분명히 구별되어야 하므로 'ㄱ, ㄷ, ㅂ, ㅈ'을 g, d, b, j로 하게 된 것이다. 새 표기법은 표음법이면서도 국어의 특성을 최대한 반영한 것으로서 또 해볼 다른 방법이 없다. 즉, 다시는 고칠 일이 없다고 할 수 있다.

 

법규는 사회 구성원들이 잘 지키면 지킬수록 구성원들에게 편리함을 돌려준다. 아무리 좋은 표기법이라도 따르지 않는다면 소용이 없다. 오랜 진통 끝에 찾아낸 최대 공약수라 할 새 로마자 표기법을 널리 사용함으로써 우리 자신이 편리해짐은 물론 후손들에게 혼란 대신에 질서와 편익을 물려주어야 할 책임이 우리에게 있다.


국어 어문 규범 우리 말(한국어)과 글에 관한 여러 가지 규범에 관한 자료입니다.
표준어 규정은 말(발음)에 관한 규범이고, 한글맞춤법, 외래어표기법, 국어의로마자표기법은 글(문자표기)에 대한 규범입니다.

  1. 창밖에 '잎새' 모두 떨어져도 외로워 '말아요'

    필자국립국어원
    국립국어원은 ‘이쁘다, 잎새, 푸르르다, -고프다’ 등 11항목의 어휘와 활용형을 표준어 또는 표준형으로 인정한다는 내용의 「2015년 표준어 추가 사정안」을 발표하고 2016년 1월 1일 자로 인터넷으로 제공되는 『표준국어대사전』에 반영할 예정이다. 이들은 어휘 사용 실태 조사와 말뭉치 검색 결과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실제 언어생활에서 사용 빈도가 높고, 표준어로 인정해야 한다는 요구가 높은 것들이다. 표준어를 ...
    Date2015.12.16 Category표준어규정 Views3516
    Read More
  2. '삼가해'라는 말은 삼가 주세요

    필자노시훈
    '삼가해'라는 말은 삼가 주세요 '*삼가하다'와 '삼가다', 어떤 말이 맞는지 헷갈리지 않으셨나요? 무심코 '*삼가하다'라고 표현하거나, '*삼가해주세요'라는 문장을 보아도, 잘못된 것인지 모르고 지나간 적도 있으실 텐데요, 이번 시간에는 '*삼가하다'의 바른 표현 '삼가다'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소속 직원이 아닌 분은 사용을 *삼가해 주세요. 공공장소에서는 음주와 흡연을 *삼가합시다. 자정 이후에는 건물 출입을 *삼가...
    Date2013.02.25 Category어휘/화법 Views5942
    Read More
  3. 깊이 들지 못하는 노루잠 / 눈치 보며 몰래 자는 도독잠

    필자
    사람이 하루에 여덟 시간을 잔다고 하면, 하루의 3분의 1을 자는 데 보내게 됩니다. 그만큼 사람의 생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이 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잠을 가리키는 말도 다양합니다. 동물의 잠자는 습성, 사물의 모양을 빗댄 표현들 잠자리가 불편하면 아무래도 잠이 깊이 들지 못하고 선잠을 잘 때가 많습니다. 이처럼 자주 깨거나 설치는 잠을 가리키는 말에는 유난히 동물의 잠자는 습성을...
    Date2012.03.02 Category어휘/화법 Views6073
    Read More
  4. 포르투갈어, 네덜란드어, 러시아어 외래어 표기법의 특징

    필자정희원(鄭稀元)
    지난해 12월, 포르투갈어, 네덜란드어, 러시아어 등 3개 언어의 외래어 표기법이 새로 제정되었다. 1986년에 제정된 현행 외래어 표기법에는 이들 언어에 대해 자세한 표기 규칙이 없어 외래어 표기법의 ‘기타 언어 표기의 일반 원칙’에 따라 표기해 왔다. 그러나 이 원칙을 적용한 표기는 현지 발음과 동떨어져 있다는 불만을 사 왔고, 일부 관용적으로 현지 발음에 따라 표기한 경우에는 체계적이지 못하여 언어생활에 혼란...
    Date2011.12.07 Category외래어표기 Views5859
    Read More
  5. 로마자 표기법에 대한 바른 인식

    필자김세중(金世中)
    작년 7월 고시된 새 로마자 표기법의 이모저모를 2000년 9월호부터 지금까지 12회에 걸쳐 살펴보았다. 아직 정해지지 않은 성씨 표기 외에는 모두 설명한 셈이다. 이번 호에서는 그동안의 논의를 정리하는 시점에서 몇 가지 점에 대해 강조하고자 한다. 우선 로마자 표기법을 왜 지켜야 하는지, 로마자 표기법을 지키면 어떤 이득이 있는지 분명히 알 필요가 있다. 무엇보다, 로마자 표기법을 지키면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다....
    Date2011.12.05 Category로마자표기 Views6324
    Read More
  6. ‘깊숙이’와 ‘솔직히’

    필자정호성(鄭虎聲)
    다음 문장에서 괄호 속의 부사 가운데 어떤 형태가 옳은 것일까? 그리고 그 말은 어떻게 발음해야 할까? (1) ㄱ. {깨끗이/깨끗히} 청소해라. → [깨끄시] / [깨끄치] ㄴ. {솔직히/솔직히} 말해라. → [솔찌기] / [솔찌키] ㄷ. {깊숙이/깊숙히} 감추었다. → [깁쑤기] / [깁쑤키] 한글 맞춤법 제51항에서는 부사화 접미사 ‘이’와 ‘히’의 구분에 대하여 “부사의 끝음절이 분명히 ‘이’로만 나는 것은 ‘-이’로 적고, ‘히’로...
    Date2011.12.04 Category한글맞춤법 Views6241
    Read More
  7. 동남아시아 언어의 외래어 표기법과 된소리 사용에 관한 문제

    필자정희원(鄭稀元)
    지난 연말 말레이인도네시아어와 태국어, 베트남어 등 동남아시아 지역 세 언어의 외래어 표기법이 새로 고시되었다. 새 표기법의 제정으로 그동안 ‘*푸케트, *호치민, *콸라룸푸르’ 등으로 적어 왔던 동남아시아의 지명이 ‘푸껫, 호찌민, 쿠알라룸푸르’ 등 현지 발음에 가깝게 변경되었다. ‘푸껫(Phuket)’, ‘빠따니(Pattani)’ 등의 표기가 널리 알려지면서 많은 사람들이 된소리 표기와 관련한 질문을 해 왔다. 파열음 표기...
    Date2011.12.03 Category외래어표기 Views5604
    Read More
  8. 사이시옷을 적는 방법

    필자정호성(鄭虎聲)
    한글 맞춤법 제30항에는 사이시옷 표기에 관한 규정이 있다. 우리가 ‘회’ 먹는 ‘집’을 [회찝/횓찝]으로 발음하면서 ‘횟집’으로 적고, ‘나무’의 ‘가지’를 [나무까지/나묻까지]라고 소리 내면서 ‘나뭇가지’로, ‘수도’에서 나오는 ‘물’을 [수돈물]로 말하고 ‘수돗물’로 적는 것이 바로 이 사이시옷 규정에 의한 표기이다. 이렇게 사이시옷을 받쳐 적는 이유는 두 명사가 결합되어 하나의 합성 명사를 만들 때 두 말 사이에서 ...
    Date2011.12.03 Category한글맞춤법 Views6134
    Read More
  9. '고구려'의 로마자 표기

    필자정희원(鄭稀元)
    중국은 2002년부터 고구려 역사를 중국 역사에 편입시키고자 여러 가지 시도를 하고 있다. 소위 ‘동북공정’이라고 불리는 이 연구 프로젝트의 중심 시각은 중국 국경 안에서 전개된 역사는 모두 중국의 역사라는 것이다. 이 같은 명분 아래 중국은 발해, 고구려 등을 중국 고대의 지방 정권으로 보고, 자신들의 주장을 뒷받침하기 위한 논리를 얻기 위해 동북삼성(고구려 유적이 있고 조선족이 많이 살고 있는 중국 동북 지역...
    Date2011.12.03 Category로마자표기 Views6495
    Read More
  10. 양(洋)-, 당(唐)-, 호(胡)-, 왜(倭)-

    필자조남호(趙南浩)
    어느 한 곳에서 발견되거나 발명된 사물은 인적 교류를 통해 주변으로 퍼져 나간다. 우리 역시 예외가 아니어서 다른 민족과의 접촉을 통해 많은 새로운 사물을 전해 받았다. 새로운 사물이 들어오면 그 사물을 가리킬 말이 당연히 필요하게 된다. 적당한 말을 새로 만들어 쓰기도 하고 그것이 여의치 않을 때는 사물을 전해준 쪽의 말을 그대로 받아들여 사용하기도 한다. 요새 풍조로 보면 외국에서 쓰는 말을 그대로 음역...
    Date2011.12.02 Category어휘/화법 Views5926
    Read More
  11. 외래어 합성어 적기

    필자정희원(鄭稀元)
    불과 십여 년 전 처음 소개된 인터넷은 이제 그것이 없이는 단 하루도 살 수 없을 만큼 우리들 삶 속에 깊이 들어와 있다. 직장인들의 업무 처리는 물론 친구들과의 연락이나 은행 업무, 신문이나 방송 보기, 쇼핑 등 거의 모든 일들을 우리는 인터넷을 통해서 한다. 인터넷으로 제공되는 여러 가지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대부분 해당 사이트에 회원으로 가입하고 ‘접속’을 해야 한다. 그런데 사이트 접속을 의미하는 ...
    Date2011.12.01 Category외래어표기 Views6060
    Read More
  12. ‘북악산’을 로마자로 표기하면 ?

    필자국립국어원
    물음 : ‘북악산’을 로마자로 표기하면 ‘Bukaksan’이 맞습니까, ‘Bugaksan’이 맞습니까? ‘북악산’을 로마자로 표기하면 ‘Bugaksan’이 맞습니다. ‘북악’을 글자 그대로 표기한다면 ‘Bukak’으로 적기 쉽습니다. 그렇지만 k, t, p로 적는 것은 ‘ㄱ, ㄷ, ㅂ’이 ‘받침 글자’일 때가 아니라 ‘받침 소리’일 때라는 것에 주의해야 합니다. ‘북’이라는 글자에 이끌려 ‘북’이 들어간 말을 ‘Buk’이라고 적기 쉽습니다. ...
    Date2011.11.30 Category로마자표기 Views7217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Next ›
/ 7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361-763 충북 청주시 서원구 충대로 1번지 충북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 姜昶錫 (☏ 043-261-2097)
전체 : 1658218   오늘 : 419  어제 : 732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 Edited by Kang Chang Seok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