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불휘기픈나모

  世界의 名畵
2008.08.26 10:33

Lady Godiva

댓글 1조회 수 10708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화가 John Collier
godiva3.jpg영국 런던에서 차로 70분 거리에 있는 코벤트리(Coventry)는 2차 대전 때 독일군의 폭격을 받아 완전히 폐허가 되었다. 그 곳의 대성당도 폭격을 이겨내지 못하고 파괴되었는데 마을 사람들은 잔해를 그대로 놔둔 채 그 바로 옆에 대성당을 새로 지었다.

그런데 한 가지 인상적인 풍경은 새로 지은 성당 앞 광장에 서있는 동상인데, 머리를 길게 늘어뜨린 채 알몸으로 말을 타고 있는 여인이 바로 그것이다.

이 동상의 주인공은 11세기경, 코벤트리 영주의 부인이었던 고디바다. 대체 무슨 연유로 그것도 공공의 장소에다가 영주의 부인을 벌거벗은 동상으로 만들어 세워놓았는가.

코벤트리의 가혹하고 잔인한 영주 레오프릭에게는 그와는 정반대 성격의 아름다운 부인이 있었다. 그녀가 바로 Lady Godiva다. 그녀는 6세기 이후 영국에 들어온 기독교를 신실하게 믿으며, 신 앞에 겸허한 마음을 가진 정직하고 숭고한 여인이었다.

고디바는 나날이 몰락해가는 농민들의 모습을 보고 남편의 과중한 세금정책을 비판한다. 신실한 믿음을 가졌던 고디바는 가난한 농민들이 남편의 세금 때문에 굶어죽어가는 것을 볼 수 없었다. 세금을 줄여 영주와 농민이 함께 살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라고 남편에게 충고한다. 그러나 레오프릭은 고디바의 말을 귓전으로 흘려 보냈다. 그녀의 숭고한 마음을 비웃기도 하였다.

godiva4.jpg레오프릭은 고디바의 읍소가 그칠 줄 모르자 그녀에게 도저히 불가능해 보이는 제안을 하기에 이른다. 고디바의 농민에 대한 사랑이 진실이라면 그 진실을 몸으로 직접 보이라는 것이었다.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은 벌거벗은 몸으로 말을 타고 나가 마을을 한 바퀴 돈다면 그녀가 그토록 호소하는 세금감면을 고려해보겠다는 제안이었다.

고디바는 갈등에 빠진다. 그러나 남편의 폭정를 막고 죽어가는 농민들을 구할 방법이 그것뿐이라면 그 길을 택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남편의 제안을 수락한다. 이 일이 코벤트리의 농민들 사이에 소문이 나기 시작한다. 그리고 언제 어느 때 레이디 고디바의 거사가 이루어질 것이라는 사실도 알려졌다.

농민들은 영주의 부인에게 무한한 감사를 드렸다. 그리고 그녀의 숭고한 뜻을 이어받아 농민 스스로도 큰 결정을 내리게 된다.  레이디 고디바가 벌거벗고 마을을 도는 동안 마을 사람 누구도 그녀의 몸을 보지 않기로 한 것이다.

마침내 레이디 고디바가 벌거벗고 마을로 내려온 날. 코벤트리 전체는 무거운 정적 속에서 은혜로운 영주부인의 나체 시위가 빨리 끝나기만을 기다리고 있었다. 마을 사람들은 자신들을 위해 희생한 영주 부인을 위해 집의 창문을 걸어 잠그고 커튼을 친 다음 그 누구도 내다보지 않았으며 그 날의 일을 모두 비밀에 부쳤다.

하지만 이때 고디바 부인이 알몸으로 말을 타고 가는 모습을 커튼 사이로 몰래 엿본 사람이 있었다고 한다. 톰(tom)이라는 양복점 직원이었는데, 하늘이 노했는지 나중에 장님이 되고 말았다는 설이 있다. 이 일화에서 유래하여 영국에서는 남몰래 엿보는 사람을 '피핑 톰(Peeping Tom 관음증)이라고 한다.

고디바는 결국 백성들의 세금을 줄이는데 성공했고, 그녀의 이야기는 전설로 남아 전해져 오고 있다.

godiva5.jpg18세기 이후 코벤트리 마을은 고디바 부인의 전설을 관광상품화했고, 지금도 말을 탄 여인의 형상을 마을의 로고로 삼고 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벨기에 초콜릿 고디바 초콜릿의 이름이 이 고디바 부인의 이름을 붙이게 된 것은 벨기에 초콜릿의 장인이며 고디바 초콜릿의 창시자인 '조셉 드랍'의 부인이 이를 적극 추천했기 때문이었는데, 우아하고 고귀한 고디바 부인의 높은 뜻을 받들어 세상에서 가장 우아한 초콜릿을 만들고자 한 의지의 표현이었다고 한다.

레이디 고디바의 이야기는 이후 학자와 역사가들에게 많은 논쟁거리가 되었다. 숭고한 뜻을 관철시키기 위해 그녀가 행한 알몸 시위가 너무나 파격적이었기 때문이었다. 지금까지 '관행이나 상식, 힘의 역학에 불응하고 대담한 역의 논리로 뚫고 나가는 정치'를 고디바의 대담한 행동에 빗대어 '고디바이즘(godivaism)'이라고 부르고 있다.

?Who's 강창석

profile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슬퍼하거나 노여워 말라
슬픔의 날을 참고 견디면 머지않아 기쁨의 날이 오리니


강창석(姜昶錫, Kang Chang Seok)

충북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연구실: 58동 103호, 043-261-2097)
  • profile
    [레벨:27]강창석 2008.08.26 10:59
    그림1: Lady Godiva,1852, Engraved by J. B. Allen after the painting by G. Jones
    그림3: Lady Godiva, 1898 / John Collier

  1. 엄마의 마음(Motherhood)

    화가Leon Augustin Lhermitte
    Date2009.02.14 Views10663
    Read More
  2. 정원 풍경(油畵)

    화가Sally swatland
    Date2008.11.15 Views10287
    Read More
  3. 18~19세기 풍속화

    화가서양인
    Date2008.11.14 Views11492
    Read More
  4. Nymphs & Satyr 외

    화가Bouguereau
    Date2008.11.14 Views9988
    Read More
  5. 키스(The Kiss)

    화가클림트
    Date2008.11.09 Views11695
    Read More
  6. 19-20세기 미국 유화

    화가Hayley Lever 외
    Date2008.10.06 Views9617
    Read More
  7. 19-20세기 미국 유화

    화가Lippincott 외
    Date2008.10.05 Views9597
    Read More
  8. 시몬과 페로

    화가루벤스
    Date2008.08.26 Views12054
    Read More
  9. Lady Godiva

    화가John Collier
    Date2008.08.26 Views10708
    Read More
  10. 피카소의 여인들

    화가피카소
    Date2008.05.05 Views11933
    Read More
  11. 가마우지

    화가고다마 기보
    Date2008.04.27 Views9831
    Read More
  12. Farmyard in Normandy

    화가모네(Claude Monet)
    Date2008.02.05 Views9240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361-763 충북 청주시 서원구 충대로 1번지 충북대학교 인문대학 국어국문학과 姜昶錫 (☏ 043-261-2097)
전체 : 1112335   오늘 : 263  어제 : 327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 Edited by Kang Chang Seok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